뉴스/보도자료

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와 경영성과 공유

2017.11.22 18:01


반도체 사업부문에서 역대 최고 실적을 거둔 삼성전자가 협력사와 경영성과를 공유하기로 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반도체 협력사와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반도체 임직원과 회사가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약 150억원의 상생 협력금을 조성합니다.

 

또한 삼성전자는 올해 역대 최대 규모인 약 500억원의 협력사 인센티브를 지급할 계획입니다. 삼성전자는 앞서 올해 상반기에 총 138개 업체에 201억 7,000만원 규모의 인센티브를 지급한 바 있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반도체 부문 협력사와의 경영성과 공유 규모는 총 650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됩니다.

 

삼성전자는 협력사와의 경영성과 공유 외에도 최고 실적을 거둔 반도체 부문 임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23일 특별 상여금(기본급의 400%)을 지급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지급되는 특별 상여금 일부는 협력사 상생 협력금 조성에 활용됩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올해 3분기까지 반도체 사업 부문에서 매출 53조 1,500억원, 영업이익 24조 3,000억원 등 역대 최고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참고] 협력사 인센티브 지급 이력: 지급액 누계 총 1,464억 1,000만원


 - 2010 : 46개 업체, 50억 6,000만 (4,865)
 - 2011
: 46개 업체, 61억원 (5,861)
 - 2012
: 47개 업체, 68억 3,000만 (6,370)
 - 2013
: 89개 업체, 180억 9,000만 (8,852)
 - 2014
: 95개 업체, 209억원 (10,174)
 - 2015
: 98개 업체, 324억 3,000만
 
·상반기 : 98개 업체, 141억 8,000만 (10,451)
 
·하반기 : 98개 업체, 182억 5,000만원 (10,497)
 - 2016
: 122개 업체, 368억 3,000만
  
·상반기 : 92개 업체, 152억 8,000만원 (10,294)
  
·하반기 : 122개 업체, 215억 5,000만 (11,851)
 - 2017
년 상반기 : 138개 업체, 201억 7,000만 (13,897)


신고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