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본문

스마트한 시간 관리를 위한 시테크 아이템 추천


2019년 새해를 맞이하면서 어떤 목표들을 세우셨나요? 야심차게 세웠던 목표들을 작심삼일로 끝내지 않기 위해서는 하루하루 구체적인 실행안과 시간 관리가 필요한데요. 시간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다양한 시테크 방법을 소개합니다.  



공유 기능으로 공동 작업이 가능한 앱 



 

Wunderlist는 기본적인 할 일을 비롯해 보고 싶은 영화나 가계부 목록까지 정리하고 공유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입니다. 다른 사람들과 공유가 가능해 팀으로 진행하는 업무 프로젝트나, 친구와 떠나는 휴가 계획 그리고 연인과 함께 쇼핑 목록까지 공유하며 할 일을 쉽게 관리할 수 있습니다. 


해야 하는 일의 기한과 미리 알림도 설정할 수 있어 효율적인 시간 관리가 가능한데요. 모바일뿐 아니라 태블릿과 컴퓨터에도 동기화가 가능해 어디서든 손쉽게 접근할 수 있다고 하니 오늘부터 Wunderlist와 함께 체계적인 스케줄 관리를 시작해볼까요?



가계부처럼 시간을 관리하고 통계 내는 앱 




원플래너는 업무별 일정을 관리하면서 업무 성과나 생활 패턴 등도 파악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입니다. 특정 일에 얼마의 시간을 사용하는지에 대한 정보도 얻을 수 있는데요. 


일정 실행 여부나 할당 시간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는 ‘실행기록’이나 하루의 시간 사용 통계를 바로 파악할 수 있는 ‘통계’ 등 다양한 기능을 통해 마치 가계부로 시간을 정리하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음성인식 기능으로 쉽게 스케줄을 관리하는 앱 




TickTick은 이름만큼이나 단순한 디자인과 간단한 조작법으로 사용 가능한 스케줄 관리 애플리케이션입니다. 음성 인식이나 스마트 데이터 파싱 등을 이용하여 손쉽게 할 일을 추가할 수 있는데요. 마감일과 같은 키워드 정보를 인식하여 자동으로 캘린더에 설정하기도 합니다. 


홈 스크린 위젯에도 추가할 수 있고, 일회성 알람 외에 격주로 특정 요일 지정 등 사용자 편의에 맞춰 유연하게 알람 설정도 가능합니다. 더 이상 모든 스케줄을 기억하려고 애쓸 필요가 없겠네요.



아날로그 방식을 선호한다면, 불렛저널(Bullet Journal)




손으로 직접 다이어리에 써 내려 가는 것을 선호하는 분들에게는 불렛저널(Bullet Journal)을 추천합니다. 불렛저널은 현재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일정 관리법으로, 눈에 잘 띄는 간결한 그래픽 문자 ‘불렛(Bullet)’을 통해 다이어리를 쓰는 방법을 말하는데요. 일간, 월간, 연간 일정을 자신이 정해놓은 아이콘을 통해 정리하기 때문에 한 눈에 스케줄과 할 일을 파악할 수 있습니다.  


먼저 모눈 다이어리나 라인 다이어리 등 만년형 다이어리를 준비하는 것이 좋은데요. 앞장에는 ‘먼슬리 로그’ ’데일리 로그’ 등 페이지 구성을 쉽게 알아볼 수 있도록 색인을 정리합니다. ‘먼슬리 로그’는 그 월에 해야 할 일의 목록을, ‘데일리 로그’는 하루의 해야 할 일의 목록을 적는 공간으로 사용하는데요. 


이후 페이지에서 공통적으로 사용할 아이콘을 정합니다. 예를 들어 해야 할 일, 추가 메모, 중요, 완료, 연기, 취소 등에 □, +, ※, √, →, X 등의 아이콘을 사용하는 식입니다. 데일리 로그 뿐만 아니라 자신이 좋아하는 책 목록, 보고 싶은 영화 목록 등을 정리해 색인에 추가하는 것도 좋습니다. 사실 불렛 저널은 정해진 작성법이 있다기보다 각자의 취향대로 꾸밀 수 있다는 게 장점이니 자신만의 표기법을 만들어보세요. 


마침 1월 14일인 오늘은 ‘다이어리 데이’입니다. 나에게 맞는 시간 관리 방법을 골라 시테크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요?




댓글

  • 선물
    2019.01.16 12:55
    간결한 그래픽 문자 ‘불렛(Bullet)’을 활용하는 다이어리에 꼬 도전해 보고 싶네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