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본문

'사원증 찍고, 지역 청소년 꿈 응원!'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임직원들의 특별한 기부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기부 키오스크' 설치, 

사원증으로 손쉽게 화성시 취약계층 아동ㆍ청소년 후원


지난 5월부터 삼성전자 화성캠퍼스는 각 건물 로비에 대형 키오스크를 설치하고 임직원의 사원증 태그를 통해 화성시 취약계층 아동들을 위한 후원금을 모으기 시작했습니다.

 

키오스크에는 대형 스크린을 통해 매달 화성시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사연이 소개되고 사연을 읽은 임직원은 사원증을 찍고 1회당 1천원의 기부를 하게 됩니다. 또한 후원금 전달 결과도 함께 소개됨으로써 나의 기부금이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임직원 스스로가 확인할 수 있습니다.


차곡 차곡 모아진 정성으로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을 들어야 했던 지역아동센터 아동들에게 노트북과 태블릿이 지원된 사연, 수두증과 뇌 병변 장애를 앓고 있는 아이가 재활치료를 할 수 있게 된 훈훈한 소식은 임직원들의 참여를 더 늘어나게 하고 있습니다. 



메모리사업부 DRAM Solution팀 도지영 님 

"몇 번의 터치로 작은 나눔이 쌓여 큰 도움이 되는 것을 보니 행복합니다. 

기부 키오스크는 일상에서 쉽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합니다."


 

글로벌인프라총괄 분석기술팀 김상환 님 

"후원 받는 분들의 좋은 소식이 많이 들렸으면 좋겠고요. 

키오스크 후원도 앞으로 오래오래 지속돼서 임직원들의 선한 마음이 도움이 필요한 더 많은분들께 닿았으면 좋겠습니다."


이번 달에는 주거 빈곤과 가족력 질환으로 위기에 놓인 한 가정을 후원합니다. 전달된 후원금은 화장실 개보수 및 단열재 공사 등 주거환경개선에 쓰일 예정입니다.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사회공헌센터 담당자는 “70회 이상 참여한 임직원이 30명이 넘을 정도로 임직원 들의 반응이 좋다”며 “앞으로도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키오스크 뿐만이 아닌 많은 활동들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습니다.


모금을 시작한 지난 5월부터 지금까지 5천명이 넘는 임직원이 참여하여 2천7백여 만원이 모금되었으며 삼성전자는 매달 기부 키오스크 운영으로 마련되는 기금을 활용해 취약계층 아동들에게 후원을 이어나갈 계획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