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본문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나노스타디움에서 지역주민 초청 감성콘서트 개최


삼성전자 30일 화성캠퍼스 '나노스타디움'에서 지역주민들을 초청해 야외 음악회 ' Funny 콘서트'를 개최습니다. 




 화성캠퍼스 나노스타디움에서 '新 Funny 콘서트' 개최

 

'나노스타디움'은 지난 7월 말에 완공되어 지역주민들에게 개방하고 있는 36,613㎡ 면적의 체육공원으로 삼성전자와 화성시민들이 소통하는 대표적인 무대입니다. 


가을의 끝자락을 맞아 삼성전자가 지역주민들을 위해 기획한 이번 콘서트에서는 Mostly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팝페라 가수 손준호, 김소현, 인기가수 자우림이 출연했고 동탄 소년소녀합창단, 경희대 동아리 밴드 '새틀러', 삼성전자 힙합 동호회 'Let's 힙합'이 축하공연을 펼쳐 6,000여 명 관객의 환호에 화답했습니다. 


 


 삼성전자, 지역사회와의 소통 강화를 위한 노력 지속


메인 공연이 끝난 후에는 '함께 성장하는 삼성전자와 화성시'라는 메시지를 담은 레이저쇼가 진행되었데요. 모든 출연자와 참석자들이 '손에 손잡고'를 합창하며 행사가 마무리 되었습니다.


 

전동수 사장은 "화성시가 삼성전자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 주듯 삼성전자도 화성시의 발전에 공헌해 더욱 사랑받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 '삼성전자•화성 소통협의회'를 출범해 환경, 사회공헌 등 다양한 분야의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역주민들을 위한 문화/체육행사를 개최하고 지역사회 봉사활동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데요. 특히 지난 5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사업장 방문 프로그램은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지금까지 3천여 명의 주민들이 삼성전자를 다녀갔습니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지역사회와의 소통 강화와 상호발전을 위해 더욱 힘쓸 예정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