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본문

삼성전자, 다문화 가정 학생을 위한 한국사 '팝업북' 제작


삼성전자가 새학기를 맞아 기흥캠퍼스 인근의 다문화 거점학교에 특별한 선물을 전달했습니다.



■ 팝업북으로 한국사가 머리에 쏙쏙! 임직원들의 재능기부로 탄생한 선물


삼성전자 System LSI 사업부 임직원들은 한국 역사가 생소한 다문화 가정 학생들을 위해 선사시대부터 근현대사까지 한국의 역사를 담은 팝업 북(Pop-up Book, 입체 그림책) 240권을 손수 제작하여 선물하였는데요.


‘팝업 북’은 책을 펼쳤을 때 입체적으로 내용이나 그림이 나타나는 재미난 효과를 가미한 것으로 책에 흥미를 갖게 하는 장점이 있어 어린 학생들이 한국사를 친숙하고 쉽게 이해하도록 돕는 좋은 학습도구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삼성전자의 임직원들은 재능기부를 통해 신학기를 맞은 다문화가정 학생들에게 기억에 남는 특별한 선물을 제공하고자 팝업북 만들기 활동을 계획하였는데요. 지난 11일과 12일 양일간에 걸쳐 2백여 명의 임직원이 제작에 동참했습니다.


이 날 만들어진 책은 2월 26일 용인시 처인구에 위치한 용마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삼성전자 기흥캠퍼스 인근의 다문화 거점 초등학교(용마초, 용천초, 신갈초) 3곳에 전달될 예정입니다.


재능기부 활동에 동참한 삼성전자 정신화 과장은 "동료들과 함께 만든 책이 다문화 가정 아이들에게 역사에 흥미를 느끼게 하고 사회 적응에도 도움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