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반도체이야기는 더 이상 Internet Explorer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최적의 환경을 위해 다른 웹브라우저 사용을 권장합니다.

삼성전자 DS부문, 국내 최대 규모의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전문 교육시설 개관

닫기

삼성전자 DS부문이 8월 26일 경기도 평택시에 환경안전 전문 교육시설인 ‘삼성전자 DS부문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이하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를 개관하고 협력사 환경안전 역량 향상에 나섰습니다.

삼성전자는 세계 반도체 산업의 미래를 이끌어 나갈 평택캠퍼스 인근에 약 1,700평(약 5,619m^2), 연간 38만명(일 평균 1,550명)을 교육할 수 있는 시설을 조성했습니다. 이는 ’19년 5월에 개관한 기흥/화성캠퍼스 환경안전 아카데미의 대비 약 3.5배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합니다.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는 ▲반도체 특화 위험상황을 체험 할 수 있는 최첨단 VR체험관 및 AED 실습 교육장 ▲전문가를 통한 반도체 직무 별 작업인증 교육 과정 ▲협력사 임직원의 건강을 챙기는 건강증진센터(심혈관/근골격계)등을 갖추고 있습니다.

01

이번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식에는 고용노동부 류경희 산업안전보건본부장, 최장선 평택지청장, 삼성전자 DS부문 CSO 남석우 부사장, 메모리제조기술센터장 윤태양 부사장, 김영재 삼성전자 협력회사 협의회(이하 협성회) 대표등이 참석했습니다.

고용노동부 류경희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이번에 개소하는 협력사 환경아카데미는 삼성의 위상에 걸맞는 아낌없는 투자”라며, “안전의 내재화를 위해서는 지속적인 안전보건 교육과 습관 형성이 필요한데, 이 아카데미가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고용노동부에서 ’21년 9월에 발행한 안전보건 관리체계 가이드북에 협력업체 지원 우수사례로 DS부문의 ▲ 협력사 입찰/계약시 환경안전 역량 최우선 평가 ▲작업중지권 활성화가 소개되기도 하였습니다.

※ 노동부 가이드북 우수사례(’21년 9월 발간)
-입찰/계약시 환경안전 역량 최우선 평가
-작업중지권 활성화: 현장에 위험이 판단 될 경우 작업을 중지하는 ‘손들기 활동’을 시행 중

02

협성회 회장사인 대덕전자 김영재 사장은 “협력사들은 그동안 기흥/화성 환경안전 아카데미의 체계적이고 양질의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환경안전 의식을 향상시키는데 많은 도움을 받았다. 이번 평택 환경안전 아카데미 개관으로 더 많은 협력사 직원들이 교육의 기회를 얻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삼성전자 DS부문 CSO 남석우 부사장은 “평택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는 삼성전자와 협력사 상생 협력의 대표적인 사례가 될 것입니다. 협력사의 안전보건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초석을 다지게 될 이곳이 삼성전자 DS부문과 협력사가 함께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삼성전자 DS부문은 “환경안전이 경영의 제1원칙이다.”라는 원칙 아래 협력사의 안전이 곧 삼성전자의 경쟁력이라는 믿음을 가지고 ▲협력사의 안전보건 경영시스템(ISO 45001) 인증 취득 지원 ▲협력사 안전경영대회 등 다양한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보다 다양한 삼성전자 반도체 소식은?

맨 위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