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성반도체이야기는 더 이상 Internet Explorer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최적의 환경을 위해 다른 웹브라우저 사용을 권장합니다.

30년의 소중한 ‘메모리’를 담아 낸 특별한 사진전, Memory 人 memory

삼성전자 반도체의 2022년은 여러모로 의미가 깊은 해입니다. 메모리 반도체 업계에서 30년 전 처음으로 세계 1등을 달성한 이래, 현재까지 그 자리를 지켜나가고 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기록 뒤에는 삼성전자 반도체 임직원들의 끊임없는 도전과 노력이 있었는데요. 지난 30년 간의 추억을 기념하고, 임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달하고자 메모리사업부에서 특별한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바로 ‘Memory 人 memory’입니다.

모두가 함께 쌓아온 30년, ‘메모리’ 사진전 <Memory 人 Memory>에 담기다

Memory 人 Memory는 메모리사업부 초창기부터 현재까지의 역사를 담고 있는 사진 전시회입니다. 메모리사업부에 근무한 사람들(人)의 기억과 메모리사업부 ‘속’(IN)의 추억 이라는 두 가지 의미를 내포하고 있죠.

11

이번 Memory 人 Memory 사진전은 지난 9월 초부터 화성캠퍼스 MR1동과 17라인, 평택캠퍼스 사무1동 등에서 진행되었고, 이후 DSR 1층 로비에서도 개최됐습니다. Memory 人 Memory 속 사진에 담긴 임직원들의 소중한 사연을 삼성전자 반도체가 담아보았습니다.

훈훈함이 배가 되는 추억의 공간

1

DSR A타워 1층에 마련된 Memory 人 Memory에는 라인 준공 기념식부터 신입사원들의 단체사진까지 다양한 추억이 담긴 순간들로 가득했는데요.

2

출품된 사진과 함께 거기에 담긴 사연도 전시해 관람한 임직원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습니다. 그럼, 이번 Memory 人 Memory 사진전 속에는 담긴 소중한 순간들을 함께 만나볼까요?

.

2002년 메모리 人, 기흥에서 화성으로 터전을 옮기다

3

2002년 3월 13일. DRAM 개발의 산실인 DRAM설계실이 기흥 RS동(현 SR1동)을 떠나는 날, 이삿짐을 꾸린 후 촬영한 사진입니다. 기흥 DRAM 시대에서 화성 DRAM 시대로 무대가 변경되는 시기이기도 하죠. 사진을 통해, 현재 삼성전자 반도체를 이끌고 있는 많은 임직원들의 얼굴을 확인할 수 있는데요. 핵심 멤버들이 모두 거쳐간 DRAM설계실(현 DRAM개발실)의 위상을 새삼 느끼게 되는 사진입니다.

DRAM개발실 이시열 님

.

2009년 Flash개발실, 동료들과 함께한 봄 산행

4

2009년 3월 21일의 이른 봄, Flash개발실에서 청계산으로 산행을 떠나기 전 찍은 단체 사진입니다. Flash 메모리 1등의 굳건한 자리를 지키기 위해 아직도 열심히 일하는 임직원들의 모습도 보이고, 지금은 퇴직한 임직원들도 사진 속에 담겨있습니다. 20여 년 전 하드디스크를 Flash로 바꾸겠다는 꿈을 위해 열심히 일하던 동료들이 보고 싶어집니다.

– Flash PA2팀 이준희 님

.

2013년 중국 시안, 불모지에 라인을 셋업하다

5

2013년 중국 시안에서 성공적으로 X1 라인을 셋업했습니다. 라인과 사무실이 채 지어지기 전 셋업을 했기에 아직까지도 기억이 생생하고 애정이 많은 곳이죠. 사진은 안전모를 쓰고 임시 사무실에서 라인 현장까지 20분을 걸어서 갈 때 찍은 건데요. 당시 황량했던 그 곳에 지금은 X2 라인까지 지어져 많은 분들이 출장으로 찾는 곳이 되었죠. 힘든 과정을 거쳤기에 지금의 성공이 있는 것 같아 감회가 새롭고 자랑스러운 마음이 듭니다.

메모리Diffusion기술팀 이국희 님

.

2016년 화성캠퍼스 연못 GWP, 막간의 점심시간을 이용한 힐링타임

6

겨울이 다가오면 H1의 산책로 연못이 썰매장으로 깜짝 변신하던 시절이 있었습니다. 회의실 예약하기보다 썰매장 예약하기가 더 힘들었지만, 운 좋게 예약이 되어 즐거운 점심시간을 보낼 수 있었죠. 당시 윤태양 Etch기술팀장 포함 모든 팀원이 동심으로 돌아가 추억을 함께 나눴던 순간을 공유합니다!

– 메모리FAB5팀 김경애 님

.

동기사랑 DS사랑! 2017년 입사 동기들을 소개합니다

7

저희는 2017년 10월의 입사 동기입니다. 매년 입사 주년에 8명이 꼭 모여서 입사 기념 파티를 하고 사진을 찍는데요. 이 사진은 3주년 기념일에 행궁동 셀프 사진관에서 함께 남긴 추억입니다! FAB1팀부터 FAB4팀, ETCH 기술팀, CVD 기술팀, DIFF 기술팀, DRAM PA1팀, 8인치FAB1 그룹까지 각자의 위치에서 열심히 일하지만, 함께 만날 땐 누구보다 잘 즐기는 우리 동기들. 올해는 어떤 사진을 남겨야 할지 벌써 고민이 되네요. 사진 속 3이 1등 30주년을 미리 축하했던 걸지도 모르겠네요. (웃음) 메모리 1등 30주년 축하합니다!

– 메모리FAB1팀 박원희 님

.

2017년 평택캠퍼스, 1등을 향한 P1-2PJT 발대식 현장

8

평택캠퍼스 P1-2PJT(현재 메모리 FAB3팀) 발대식 사진입니다. 2022년 현재는 P3-2PJT를 하고 있는데, 사진 속 배경인 2017년 당시만 해도 P1 이후 두 번째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었죠. 그때는 임직원 수도 적었고, 시설도 부족했는데, 지금은 평택캠퍼스가 메모리 제조의 중요한 축이 되어 뿌듯합니다. P3부터 P4, P5까지 영원한 1등을 위한 도전의 발걸음을 응원합니다!

– 메모리IMP기술팀 박정근 님

.

이외에도 다채로운 사연이 담긴 추억의 사진들이 많았는데요. 사진전을 관람한 임직원들의 반응은 어땠을까요? 

9

선배들의 모습이 담긴 사진들을 보면서 우리도 열심히 해서 ‘세계 1위’ 자리를 지켜 나가야겠다는 책임감이 들었어요. 저희도 10년, 20년 뒤에 후배들과 함께 우리가 만든 추억을 이야기할 수 있는 순간이 오면 좋겠습니다.

– DRAM개발실(메모리) 장준일, 이태경, 김승빈 님

.

누군가에게는 힐링의 순간을, 누군가에게는 자긍심을 느끼게 해준 ‘Memory 人 Memory’.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한 Memory 3.0 T/F 이정택 님은 “DS 임직원 모두가 1등 30년 역사의 주인공이라고 생각한다”며, “소중한 ‘메모리’를 공유할 수 있도록 사진전에 참여해 준 임직원들과, 사진전을 관람하고 공감해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10

지난 30년에 이어, 앞으로도 세계 최고를 이끄는 삼성전자 메모리가 되길 바라며, 그들이 만들어 갈 특별한 ‘메모리’를 삼성전자 반도체가 응원하겠습니다.